3년째 맞은 유청단백질포럼, 올해 첫 회의 열렸다

3년째 맞은 유청단백질포럼, 올해 첫 회의 열렸다

247
0
SHARE

 

Hydrolyzed collagen, provides elasticity to our skin.
Hydrolyzed collagen, provides elasticity to our skin.

 

-빵 등 다양한 식품에 유청 단백질 활용법 소개
-유청 분말로 브라우니 만들었더니 항산화 효과 ‘쑥쑥’
-18일 서울에서 7회 유청단백질포럼 개최

 건강한 노화ㆍ체중 관리ㆍ운동 후 회복ㆍ근육 유지ㆍ군살 없는 몸매 만드는 데 유용한 것으로 알려진 유청 단백질 관련 정보를 소비자에게 바로 알리기 위한 포럼(유청 단백질 포럼)이 18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의 한 음식점에서 열렸다. 올해로 3년째인 유청단백질포럼(회장 이영은 전 대한영양사협회장)은 영양학계ㆍ식품학계ㆍ의료계 등의 단백질과 건강 전문 학자의 모임이다.
이날 7회 포럼에선 베이커리 전문가인 이영관 기술사(전 롯데제과 R&D 부문장)가 첫 번째 발제자로 나섰다. 이 기술사는 “유청 단백질의 제빵 기능성”이란 주제로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유청 단백질을 넣은 식빵ㆍ일반 빵ㆍ쿠키ㆍ스콘ㆍ커스터드 제조법을 소개했다.
두 번째 발제는 상명여대 식품영양학과 한정아 교수가 맡았다. 한 교수는 “유청 단백질 분말의 특성과 활용”을 주제로 발표했다.
유청 단백질 분말은 최근 면역력 증강ㆍ근감소증 예방 등의 효능이 알려지면서 관심이 부쩍 높아진 식품이다. 34~89% 단백질을 함유한 농축 유청 단백질(WPC), 단백질 함량이 90% 이상인 분리 유청 단백질(WPI) 등 다양한 제품이 출시되고 있다.
단백질은 다양한 동물성과 식물성 식품에서 얻을 수 있지만, 유청 단백질 등 동물성 단백질의 질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된다. 인체가 필요로 하는 모든 필수 아미노산을 골고루 함유하고 있어서다.
이영은 회장은 “유청 단백질은 쉽게 소화될 수 있고 인체가 필요로 하는 필수 아미노산ㆍ비필수 아미노산과 높은 함량의 분자 사슬 아미노산을 함유하고 있다”며 “특히 근육 합성을 촉진하는 류신 함량이 가장 높다는 점이 높이 평가되고 있다”고 말했다.

NO COMMENT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