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급식 통한 동물성 단백질 섭취량, 식물성 단백질의 세 배

학교급식 통한 동물성 단백질 섭취량, 식물성 단백질의 세 배

126
0
SHARE
Chinese fast food buffet food in restaurant
Chinese fast food buffet food in restaurant

-동물성 단백질 식품을 통한 탄소 배출량은 식물성 단백질 식품의 30배 이상
-식물성 단백질을 학교급식 식재료로 대체하면 탄소 발자국 줄이는 데 기여
-공주대 김미영 교수팀, 전국 536개교 학교급식 2,680끼 분석결과

 학교급식을 통해 섭취하는 동물성 단백질의 양이 식물성 단백질의 거의 세 배인 것으로 밝혀졌다. 동물성 단백질 식품을 통한 탄소 배출량은 식물성 단백질 식품의 30배 이상이었다.
4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공주대 식품영양학과 김미영 교수팀이 2021넌 6월 21일부터 5일간 전국의 학교 536곳(유치원 21곳, 초등학교 287곳, 중학교 120곳, 고등학교 108곳)의 학교급식 2,680끼에서 동물성 단백질과 식물성 단백질의 양 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결과(What is on plates for school meals: focusing on animal- vs. plant-based protein foods)는 한국영양학회와 대한지역사회영양학회가 공동 출간하는 영문 학술지(Nutrition Research and Practice) 최근호에 실렸다.
학교급식 한 끼를 먹었을 때 학생이 섭취하는 평균 동물성 단백질의 양은 12.5g으로, 식물성 단백질(3.8g)보다 약 세 배 많았다. 학교급식 한 끼당 식품군(群)별 단백질 함량은 육류가 17.0g으로, 가장 높았고, 계란(9.6g)ㆍ생선(7.6g)ㆍ콩과 견과류(3.8g)가 뒤를 이었다. 학교급식에 오른 개별 식품 중에서 한 끼당 단백질 함량 1위는 돼지고기(25.1g)였다. 다음은 닭고기(19.6 g)ㆍ가공육(18.0g) 순이었다.
학교급식의 동물성 단백질 식품을 통한 한 끼당 탄소 배출량은 80.1g에 달했다. 이는 식물성 단백질 식품을 통한 한 끼당 탄소 배출량(2.6g)의 약 31배였다, 식품군 중 탄소 배출량이 가장 많은 것은 육류(120.3g)였다. 생선(44.5g)ㆍ계란(25.9g)ㆍ콩과 견과류(2.6g)의 탄소 배출량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개별 식품 중 탄소 배출량 1위는 가공육(270.8g)이었다. 돼지고기(91.7g)ㆍ가공 어육(86.6g)이 2위ㆍ3위를 차지했다.
김 교수팀은 논문에서 “학교급식에서 동물성 단백질 식품 대신 식물성 단백질 식품을 식재료로 사용하면 탄소 발자국을 줄일 수 있다는 것이 이번 연구의 결론”이라고 지적했다.

NO COMMENT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