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안 지역 시도의 학교급식, 수은 위험성 ↑

해안 지역 시도의 학교급식, 수은 위험성 ↑

273
0
SHARE

GettyImages-jv11986257

– 수은 함량이 상대적으로 높은 수산물은 꽁치ㆍ광어ㆍ대구 등
– 고등어ㆍ가자미ㆍ삼치 등은 수은이 적게 든 수산물
– 경희대 박유경 교수팀, 16개 시도 학교급식 메뉴 575건 분석 결과

 전남ㆍ인천 등 해안 지역 시도 학교급식의 수은 함량이 대전ㆍ충북 등 내륙 지역보다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수은 함량이 상대적으로 높은 수산물은 꽁치ㆍ광어ㆍ대구 등이었다.
25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경희대 의학영양학과 박유경 교수팀이 2022년 3∼12월 전국 16개 광역 지자체(시도)의 공립 초등학교 급식 메뉴 575건의 평균 수은 함량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결과(국내 초등학교 저학년 급식 식단을 기반으로 한 수은 노출량 분석)는 대한영양사협회 학술지 최근호에 실렸다.
박 교수팀이 봄(3월)ㆍ여름(6월)ㆍ가을(9월)ㆍ겨울(12월) 등 4계절 학교급식 메뉴의 평균 수은 함량을 조사한 결과 전남ㆍ인천 등 해안지역 시도에서 높았고, 대전ㆍ충북 등 내륙 지역 시도에서 낮았다. 한 끼 수은 잠정섭취허용량 초과 일수를 조사했는데, 강원(4일 초과)ㆍ경남(3일 초과)ㆍ전북(2일 초과)ㆍ서울(2일 초과)로, 서울을 제외하고 강원ㆍ경남ㆍ전북 등 해안지역 시도에서 초과 일수가 많았다. 학교급식에서 한 끼 수은 잠정섭취허용량을 초과하게 하는, 상대적 고(高)수은 수산물ㆍ수산가공품의 사용 횟수도 전남(12회 사용)ㆍ경남(10회 사용)ㆍ강원(8회 사용)ㆍ서울(8회 사용) 등 서울을 제외한 전남ㆍ경남ㆍ강원 등 해안지역 시도에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급식에 오른 식품 중 수은 함량이 높은 것으로 드러난 수산물ㆍ수산가공품은 꽁치ㆍ광어ㆍ대구ㆍ달고기ㆍ장어ㆍ우럭ㆍ참치ㆍ골뱅이였다.
박 교수팀은 논문에서 “수은 함량이 상대적으로 높은 수산물 대신 고등어ㆍ가자미ㆍ삼치ㆍ임연수ㆍ동태ㆍ북어ㆍ오징어ㆍ갑오징어 등 수은이 적게 든 수산물을 식재료로 사용하면 학교급식을 통한 수은 섭취를 줄일 수 있다”며 “학교급식을 통한 학생의 수은 노출량은 매우 위험한 수준은 아니었지만, 내륙 지역보다 해안지역에서 수은 노출에 기여하는 학교급식 메뉴가 더 많다는 것이 이번 연구의 결론”이라고 지적했다.
유해 중금속의 일종인 수은은 주로 어패류를 통해 섭취하게 된다. 수은은 중추신경계ㆍ심혈관계 등 주요 기관에 손상을 주며, 저농도의 수은 노출도 어린이 건강에 악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어린이가 수은을 다량 섭취하면 성장 발달 장애, 인지 발달 지연, 체중 감소 등이 동반된다.

NO COMMENT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