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둘레 굵으면 고요산혈증 위험 10% 이상 증가

목둘레 굵으면 고요산혈증 위험 10% 이상 증가

230
0
SHARE

An Asian woman  do self massage at her neck and shoulders. She has got back and pain on her muscles. Massage could help her release her pain but the best way is to asking the advices from the doctor.

-고요산혈증 환자의 평균 목둘레는 평균 1㎝ 굵어
-허리둘레 굵어도 고요산혈증 위험 ↑
-대동병원 황혜림 과장팀, 40세 이상 남녀 4,481명 분석 결과

 목둘레가 굵으면 고요산혈증을 앓을 위험이 10% 이상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요산혈증 환자의 평균 목둘레는 혈중 요산 농도가 정상인 사람보다 평균 1㎝ 굵었다.
7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부산 대동병원 가정의학과 황혜림 과장팀이 2019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40세 이상 남녀 4,481명을 대상으로 목둘레와 고요산혈증의 상관성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결과(한국 40대 이상 성인에서 목둘레 길이와 고요산혈증 간의 연관성: 2019 국민건강영양조사 제8기 자료를 바탕으로)는 대한가정의학회지 최근호에 실렸다.
40세 이상 남녀의 평균 목둘레는 32.8㎝였다. 고요산혈증이 있는 남녀의 평균은 33.7㎝로, 혈중 요산농도가 정상인 남녀(32.7㎝)보다 1㎝ 굵었다. 고요산혈증 환자의 평균 허리둘레는 87.2㎝로, 혈중 요산농도가 정상인 남녀(평균 81.9㎝)는 물론 전체 평균(82.3㎝)보다 5㎝ 가까이 굵은 것으로 조사됐다.
고요산혈증 환자의 혈중 중성지방 수치는 평균 165.0㎎/㎗로 혈중 요산농도가 정상인 사람(114.8㎎/㎗)보다 50㎎/㎗ 이상 높았다.
40대 이상 남성의 목둘레가 굵으면 고요산혈증 발생 위험이 12%, 여성의 목둘레가 굵으면 고요산혈증 발생 위험이 17% 커졌다.
일반적으로 남성의 혈중 요산농도가 7.0㎎/㎗ 이상(폐경 전 여성 6.0㎎/㎗ 이상)이면 고요산혈증으로 진단된다.
혈중 요산이 과잉 생산되거나 신장 기능이 떨어져 혈중 요산농도가 높아지면 불용성 요산염 결정을 형성한다. 바로 이 요산염 결정이 관절이나 관절 주위조직에 쌓이면 염증이 생기고, 심한 통증을 일으키는 통풍(gout)에 걸릴 수 있다. 과거엔 고요산혈증이 통풍ㆍ신결석을 일으키는 위험요인으로 알려졌으나 최근엔 고혈압ㆍ이상지질혈증ㆍ복부 비만ㆍ당뇨병 발생 위험을 높인다는 사실이 속속 밝혀지고 있다.
황 과장팀은 논문에서 “최근 허리둘레가 굵을수록 고요산혈증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는 많이 나왔다”며 “비만의 척도 중 하나인 목둘레가 굵어져도 고요산혈증에 대한 주의가 필요하다는 것이 이번 연구의 결론”이라고 지적했다.

NO COMMENT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