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암 환자가 매일 커피를 4잔 이상 마시면 재발 위험 32% ↓

대장암 환자가 매일 커피를 4잔 이상 마시면 재발 위험 32% ↓

104
0
SHARE

GettyImages-a10965370

-커피 하루 4잔 이상 즐기면 모든 위험의 사망률 29% 감소
-네덜란드 와게닝겐 대학 연구팀, 대장암 환자 1,700여명 6년 이상 추적 결과
-‘국제 암 저널’ 최근호에 발표

 대장암 환자가 커피를 매일 4잔 이상 마시면 재발 위험을 32% 낮출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네덜란드에서 나왔다.  커피 소비는 모든 원인의 사망률도29% 낮췄다.
12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네덜란드 와게닝겐 대학 인간 영양과 건강과 아비솔라 오엘레레(Abisola M. Oyelere) 교수팀이 네덜란드 병원 11곳에서 1∼3기 대장암 진단을 받은 1,719명을 6년 이상 추적 관찰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결과(커피 소비가 대장암 재발 위험 감소와 모든 원인의 사망률 감소와 관련이 있다, Coffee consumption is associated with a reduced risk of colorectal cancer recurrence and all-cause mortality)는 ‘국제 암 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Cancer) 최근호에 실렸다.
대장암 환자가 매일 커피를 4잔 이상 마시면 재발 위험을 32% 낮출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네덜란드에서 나왔다.  커피 소비는 모든 원인의 사망률도 낮췄다.
27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네덜란드 와게닝겐 대학 인간 영양과 건강과 아비솔라 오엘레레(Abisola M. Oyelere) 교수팀이 네덜란드 병원 11곳에서 1∼3기 대장암 진단을 받은 1,719명을 6년 이상 추적 관찰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결과(커피 소비가 대장암 재발 위험 감소와 모든 원인의 사망률 감소와 관련이 있다, Coffee consumption is associated with a reduced risk of colorectal cancer recurrence and all-cause mortality)는 ‘국제 암 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Cancer) 최근호에 실렸다.
연구팀은 네덜란드 암 등록기록(Netherlands Cancer Registry) 개인 병력 데이터베이스에서 대장암 재발과 모든 원인의 사망률 자료를 수집했다. 6.2년(중앙값)의 추적 기간에 257건의 대장암 재발과 6.6년의 추적 기간에 309건의 사망이 확인됐다.
하루 4잔 이상 커피를 마시는 사람의 대장암 재발 위험은 2잔 미만 마시는 사람보다 32% 낮았다.  모든 위험의 사망률도 하루 4잔 이상 커피를 즐기는 사람이 2잔 미만 마시는 사람보다  29%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매일 커피를 2∼4잔 마시는 사람의 모든 위험의 사망률은 커피를 마시지 않거나 하루 5잔 이상 마시는 사람보다 38% 낮았다.
연구팀은 논문에서 “대장암 환자의 커피 섭취량은 하루에 3~5잔 정도가 최적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보다 많이 마시거나 적게 마시는 사람에겐 대장암 재발 위험은 물론 모든 위험의 사망률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커피엔 클로로젠산ㆍ카페인 등 다양한 항산화ㆍ항암성분이 풍부해 커피를 마시는 것은 다양한 건강상의 이점과 관련이 있다”고 지적했다.
커피 등 카페인이 풍부한 음료를 마시는 것은 제2형(성인형) 당뇨병ㆍ알츠하이머병ㆍ파킨슨병ㆍ비만ㆍ우울증ㆍ만성 간 질환ㆍ심부전 발병 위험을 낮출 뿐만 아니라 에너지 수준을 높이고 운동 능력을 강화하며 더 오래 사는 데 도움이 된다는 것이다.
한편 대장암 환자의  20∼30%는 재발을 경험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NO COMMENT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