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도 아침에 개운하지 못하면 당뇨병 위험 3배

[Let EAT 高] 자도 아침에 개운하지 못하면 당뇨병 위험 3배

1088
0
SHARE

자도 아침에 개운하지 못하면 당뇨병 위험 3배

복부비만 있으면 당뇨병 위험 4.4배 증가
수면 시간은 당뇨병 위험과 무관
수면의 질로 당뇨병 위험 예측 가능
서울아산병원 김영식 교수팀, 2년6개월간 추적조사

Sleeping-girl

수면의 질이 낮은 사람은 높은 사람보다 제 2형(성인형) 당뇨병에 걸릴 위험이 3배 가까이 높아지는 것으로 밝혀졌다.

1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김영식 교수팀이 자신의 만성질환 진료를 위해 병원을 찾았지만 당뇨병은 없는 성인(40∼75세) 563명을 대상으로 2년6개월 동안 수면의 질과 당뇨병 유병률의 관계를 추적 분석한 결과 이같이 드러났다. 이 연구결과는 ‘대한의학회지’지 최근호에 소개됐다.

연구 도중 563명 가운데 29명(5.2%)이 당뇨병(공복 혈당 126㎎/㎗ 이상 또는 당화혈색소 6.5% 이상)으로 진단됐다. 수면의 질이 높은 사람의 당뇨병 유병률을 1로 잡았을 때, 수면의 질이 낮은 사람은 2.6이었다. 이는 밤에 푹 자지 못하는 사람은 잘 자는 사람에 비해 당뇨병 발생 위험이 2.6배 높다는 뜻이다.

김 교수팀은 연구 대상자의 수면의 질을 측정하기 위해 ‘피츠버그 수면 질 지수’(PSQI)를 사용했다. PSQI는 입면(入眠)시간ㆍ수면시간 등 각자의 평소 수면 습관을 점수화한 지수로 5점 이상이면 ‘질 낮은 수면’, 5점 미만이면 ‘질 높은 수면’ 상태다.

김 교수팀은 논문에서 수면의 질이 낮으면 당뇨병 위험이 높아지는 것은 “밤에 숙면을 취하지 못하면 체내 당(糖)대사가 교란되고 인슐린(혈당을 낮추는 호르몬)은 물론 렙틴(식욕억제호르몬)의 분비가 감소하는 것과 연관이 있을 것”으로 추정했다.

숙면을 취하지 못하면 렙틴 분비 감소로 식욕이 늘어나는 반면, 신체활동은 줄어들어 체중이 늘어나게 되며, 체중 증가는 당뇨병의 주요 위험요인이란 것이다.

이번 연구에서도 BMI(체질량지수)와 복부비만이 높을수록 당뇨병 위험은 약 1.2배, 4.4배 높아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수면 시간이 5시간 이하로 짧아도 당뇨병 유병률을 특별히 높이지 않았다. 이는 당뇨병 위험을 높이는 것은 수면 시간이 아니라 수면의 질임을 시사 하는 결과다.

—–
# 전화: 02-6300-2850(2852), 070-4710-8393
# 메일: kofrum@kofrum.com

● 네이버(let eat 高)
[건강을 읽다]아침이 개운치 않으면 당뇨병 위험 3배 – 아시아경제
자고 일어난 뒤 개운하지 않다면 당뇨병 위험 3배↑ – 뉴스1
자도 아침에 개운치 않으면 당뇨병 위험 3배 – 헤럴드경제
수면 질 낮으면 당뇨병 위험 2.6배 높아 – 세계일보
아침 기상 후 개운치 않으면 당뇨병위험 3배 – 의학신문
자도 아침에 개운하지 못하면 당뇨병 위험 3배 – 이데일리
‘당뇨병 위험’ 잘자야 낮출 수 있다…숙면 못취하면 위험 3배 증가 – 뉴시스
깊은 잠 못자는 당신, 당뇨병 위험 3배로 높아진다 – 매일경제
잠 잘 못 자면 당뇨병 위험 3배 – 매일경제
[쿡기자의 건강톡톡] 자고 아침에 일어나기 어렵다면, 당뇨병 위험 3배 – 쿠키뉴스
잠 푹 못 자고 자주 깨면 당뇨병 걸릴 위험 2.6배 – 중앙일보
자고 일어나도 개운하지 않으면 당뇨병 위험 3배 – 하이닥
“짧아도 깊게 자라” 잘 못 자면 당뇨 위험 2.6배 – 코메디닷컴
숙면 못 취하면 식욕억제호르몬 분비 줄고 식욕은 늘어나…’당뇨병 위험’ – 일요서울
비만 아닌데 당뇨라고? 췌장기능 떨어진 탓 – 중앙SUNDAY
잠 푹 못 자고 자주 깨면 당뇨병 위험 2.6배 – YTN TV
깊이 못잤다구요? 당뇨병 조심하세요 – 아시아경제

● 다음
[건강을 읽다]아침이 개운치 않으면 당뇨병 위험 3배 – 아시아경제
자고 일어난 뒤 개운하지 않다면 당뇨병 위험 3배↑ – 뉴스1
수면의 질과 당뇨병 발병, 상관 관계 있는 듯 – 급식뉴스
자도 아침에 개운치 않으면 당뇨병 위험 3배 – 헤럴드경제
“아침이 개운하지 않다고요?…’수면의 질’이 떨어지면 당뇨병 가능성 3배 높아 – 소비라이프
수면 질 낮으면 당뇨병 위험 2.6배 높아 – 세계일보
자도 아침에 개운하지 못하면 당뇨병 위험 3배 – 이데일리
푹자도 개운하지 못하면 당뇨병 위험 3배 – OBC더원방송
‘당뇨병 위험’ 잘자야 낮출 수 있다..숙면 못취하면 위험 3배 증가 – 뉴시스
깊은 잠 못자는 당신, 당뇨병 위험 3배로 높아진다 – 매일경제
자도 아침에 개운하지 못하면 당뇨병 위험 3배 – 엠디
‘잘잤다~’ 기지개 켜면 ‘건강 청신호’ – 메디칼통신
수면 질로 당뇨병 위험 예측 가능 – 식약일보
잠 잘 못 자면 당뇨병 위험 3배 – 매일경제
[쿡기자의 건강톡톡] 자고 아침에 일어나기 어렵다면, 당뇨병 위험 3배 – 쿠키뉴스
잠 푹 못 자고 자주 깨면 당뇨병 걸릴 위험 2.6배 – 중앙일보
자고 일어나도 개운하지 않으면 당뇨병 위험 3배 – 하이닥
수면 질 낮으면 당뇨병 위험 3배 높아 – 한의신문
“짧아도 깊게 자라” 잘 못 자면 당뇨 위험 2.6배 – 코메디닷컴
숙면 못 취하면 식욕억제호르몬 분비 줄고 식욕은 늘어나…’당뇨병 위험’ – 일요서울
수면의 질 낮은 사람, 당뇨병 위험 3배 – 현대건강신문
잠 푹 못 자고 자주 깨면 당뇨병 위험 2.6배 – YTN
깊이 못잤다구요? 당뇨병 조심하세요 – 아시아경제

NO COMMENTS

LEAVE A REPLY